최기찬 교육위원장, 금천구 문교초등학교 방문

김정현 기자 | 기사입력 2022/03/30 [16:05]

최기찬 교육위원장, 금천구 문교초등학교 방문

김정현 기자 | 입력 : 2022/03/30 [16:05]

  © 김정현 기자

 

서울특별시의회 최기찬 교육위원장(더불어민주당, 금천2)은 30일 오전, 금천구 문교초등학교를 방문해 학생들 등교 맞이와 함께 방역 상황을 점검하고 맨발학교 개교식에 참석했다. 

 

 이번 등교 맞이와 맨발학교 개교식은 오미크론 변이 확산으로 인해 학교 현장에 어려움이 지속되고 있는 상황에서 방역 활동, 등교수업을 위한 학사 운영 방안 등을 점검하고 그동안 코로나19로 제한되었던 학교 현장의 교육활동 프로그램인 맨발학교 개교를 위해 마련된 자리이다. 

 

 이날 등교 맞이와 맨발학교 개교식에는 최기상 국회의원, 조희연 서울시교육감, 홍성철 서울남부교육지원청 교육장을 비롯한 문교초 김문호 교장 등 교육 가족이 함께했다. 

 

 최기찬 위원장은 “오미크론 변이 확산 등 엄중한 감염병 상황에서도 학생들의 안전한 등교를 위한 방역, 차질 없는 학사 운영에 최선을 다해주고 계신 교직원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고 하였고,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학생들의 신체활동을 증진할 수 있는 교육활동 시설이 필요하다”고 하였다. 

 

 마지막으로, 최기찬 교육위원장은 “학생들의 안전을 위해 학부모 및 교직원 등 우리 모두가 최선을 다하자”고 하였고, “학생들이 실질적으로 체험할 수 있는 체험장 조성을 위해 우리 교육위원회 차원에서 지원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