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구나 걷고싶고 걷기편한길 3곳 개통

신철호 기자 | 기사입력 2022/01/23 [09:00]

누구나 걷고싶고 걷기편한길 3곳 개통

신철호 기자 | 입력 : 2022/01/23 [09:00]

  © 신철호 기자

■ 누구나 걷고싶고 걷기편한길 3곳 개통 ■

 

 

금천구에 정말 걷기 편하고 전경도

아름답고 가볍게 산책할곳이 3곳이 

있다는거 알고계시나요?

 

금천구가 주민들이 삭막한 도심 속에서 마음을 치유할 수 있도록 호암늘솔길, 금천체육공원, 삼각공원 3곳에 무장애 데크길을 개통했습니다.

 

무장애 데크길은,

 

장애인, 노약자 등 보행 약자들이 

편하게 산책할수 있도록 폭 2m 이상, 

경사도 8% 미만으로 조성한 숲길입니다.

 

먼저 2019년에 조성된 벽산아파트 뒷편 호압사부터 호암제1터널까지 구간(1.2km)을

흥산배드민턴장까지로 0.58km 연장했습니다.

 

또 금천체육공원 금천배수지에서 독산배드민턴장까지 이어지는 

총 1.12km 구간에 무장애 데크길을 

만들었습니다.

 

금천구는 올해 금천배수지 운동장에서 

감로천 공원을 가로지르는 하늘다리(가칭)와 무장애 숲길 0.43km 연장을 계획하고 

있습니다.

 

아울러 경사도가 있는 벽산2단지와

벽산1단지 사이에 위치한 삼각공원은

0.41km 무장애 데크 산책로를 

조성했습니다

 

금천구는 호암늘솔길 등 3곳 전 구간에 야간조명을 설치해 주민들은 야간에도

안전하게 마음껏 즐길 수 있게 됐으며

 

이제껏 접근이 어려웠던 보행 약자들은 

편안하게 공원을 이용할 수 있습니다.

 

 

 

금천구 지역신문사 

금천저널 대표 신철호 올립니다 .

 

 

기사제보 010-3288-3148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사회/문화 많이 본 기사